함께 만드는 언론, 시민들의 확성기 [딴지 USA]
웹툰 리뷰
중년 교수 준우는 즐겨 읽는 웹소설 작가에게 우연히 도움을 주고 아내의 잔상들을 발견하는데...<연애소설 읽는 교수>
 회원_231249
 2022-06-09 05:12:40  |   조회: 74
첨부파일 : -

로맨스 장르의 웹 소설을 즐겨 읽는 중년 교수의 이야기의 웹툰.

세세한 감정선과 참신한 소재가 흥미를 가지게 만드는 웹툰.

 image.png

 

 

<연애소설 읽는 교수>의 주인공 준우는 대학 교수이다. 20여년 전 아내와 사별을 한 뒤홀로 두 딸 재경과 재은을 키우며 가장 노릇을 하느라 시간이 정신 없이 흘렀고, ‘준우는 어느덧 50대 후반에 접어 들었다한 부모 가정이라는 편견 속에서 준우의 딸들은 잘 자라 주었고가족 모두 건강에 문제도 없었다. ‘준우에게 걱정할 거리라고는 강의 준비와 연구 논문그리고 나잇살 정도였다.

 image.png

그런 준우는 살짝 어울리지 않을 수 있지만 가상의 인물들이 사랑을 속삭이는 방식을 관찰하는 연애소설을 읽는 것이 삶에 가장 큰 낙이 되었다. ‘준우가 연애소설을 읽기 시작한 지는 얼마 되지 않았다마음의 여유는 생겼지만삶이 전보다 과하게 빠르고도 느리게 느껴질 때쯤 연애소설이 틈을 비집고 들어왔다처음에는 연애소설을 책으로 접하게 되었지만그 후 인터넷으로 찾아 보다가 웹 소설이라는 것을 발견하게 되었다. ‘준우는 출퇴근 길 지하철에서 연애소설을 읽으며 주위 사람들의 시선이 조금은 신경이 쓰이기도 했다.

 image.png

그러던 어느 날 준우는 첫째 딸 재경과 아침을 먹는 와중에 재경이 독립을 하기 위해 준비 중이라는 말을 듣게 된다해외에 있는 둘째 딸 재은과도 함께 살지 못하는 준우는 재경이 독립하기에 적당한 나이라고 생각이 들기는 한다하지만 준우는 막상 독립을 한다는 재경의 말을 들으니 섭섭한 마음이 들었다.

 image.png

점심시간이 되어서 준우는 동료 교수들과 밥을 먹으며아침에 있었던 일들을 이야기 한다. ‘준우의 동료 교수들은 그 이야기를 들으며 자식들이 나이가 들어서 독립을 하는 것은 당연한 절차라며, ‘준우도 이제 자신만의 삶을 살며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것을 추천한다고 이야기 했다. ‘준우는 이 나이에 무슨 새로운 인연이냐며 당황하지만퇴근하고 들어온 집의 적막함에 많은 생각이 드는 준우였다.

 image.png

아무일 없는 듯이 돌아온 일상에서 준우가 즐겨있는 웹 소설이 한달 째 휴재를 하게 된다그런 준우는 오랜 휴재의 답답함을 견디다 못해 웹 소설 작가에게 편지를 쓰게 되는데… 

 

출처가기

2022-06-09 05:12:40
47.34.184.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10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Best 웹툰 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