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만드는 언론, 시민들의 확성기 [딴지 USA]
웹툰 리뷰
결벽증과 로맨스의 상관관계,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회원_461230
 2021-02-23 05:03:44  |   조회: 55
첨부파일 : -

일반 회사가 아닌 청소회사라는 조금은 낯선 소재

결벽증이란 병을 사랑의 힘으로 극복할 수 있을까?

 

 

금수저 남자와 흙수저 여자의 로맨스는 어쩌면 뻔하디 뻔한 이야기 소재이다하지만 이 뻔한 소재에 청소회사라는 소재가 담겼다그래서 어쩌면 참신하게 느껴지는 로맨스 웹툰바로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이다.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의 남자 주인공 선결은 자기 외에 남이 만지는 것을 극도로 싫어하고청결을 무엇보다 중요하게 생각하는 결벽증 끝판왕이자, ‘청소의 요정이라는 청소업체의 사장이다여자 주인공 오솔은 교통사고로 부모님을 잃고부모님이 남기고 간 빚을 갚기 위해 하루하루 노력하며 살아가는 캔디 같은 성격을 가진 사람이다특히 청결에 대해 무지하다는 점에서 선결과 사사건건 부딪히게 된다.

 

 

 

선결과 정반대의 성격을 지닌 오솔은 청소의 요정에 입사를 하게 되고그렇게 둘의 질긴 인연이 시작된다이러한 인연 속에서 여자에 관심이 없던 선결은 오솔에게 자꾸 자꾸 관심이 가기 시작하고어느새 선결은 오솔에게 빠져들게 된다그러던 중 오솔이 갚아야 하는 빚이 현실적으로 갚기에 너무 많았기 때문에오솔은 회사를 그만 두고 삼촌과 함께 살게 된다오솔이 없어지자 선결은 자신의 결벽증이 오솔이 때문에 잠깐 줄어들었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이를 알게 된 선결의 엄마는 오솔에게 선결의 결벽증을 치료하는 것을 도와달라며 선결의 집에 가정부로 들어와서 선결과 같이 사는 것을 제안을 하게 된다.

 

 

그렇게 오솔이 선결의 집의 가정부가 되면서 제 2막이 시작된다오솔은 선결의 병을 고치기 위해 최대한 집을 더럽게 만들려고 노력을 하고선결은 자신의 영역인 청결의 성을 지키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는 장면이 나온다그렇게 공간적으로 더 가까워진 두 사람의 알콩달콩 천방지축 일상이 계속된다.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을 보면서 계속 떠오른 노래가 있다바로 god의 반대가 끌리는 이유이다노래의 가사 중에 반대라서 더 끌리나 나와 다르니까그게 날 더 사로잡나 처음 본거니까라는 내용이 있다웹툰에서의 내용과 너무 일치했다그렇게 반대라서 끌리고서로 다른 부분을 맞춰가며 하나가 되는 선결과 오솔의 이야기가 흥미진진하다

 

https://www.webtoonguide.com/ko/board/totalreview/7394?page=51

2021-02-23 05:03:44
97.93.156.1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10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Best 웹툰 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