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언론(Alternative Media) 과 커뮤니티 게시판, 딴지 USA
무디스 "코로나 이전 경제회복, 선진국 중 한국 유일할 것"
상태바
무디스 "코로나 이전 경제회복, 선진국 중 한국 유일할 것"
  • 딴지 USA
  • 승인 2020.06.28 0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20 올해 성장률, 2개월만에 대폭 하향 조정, 한국은 -0.5% 유지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가 22일(현지시간) 공개한 거시경제 전망 보고서에서 G20(주요 경제 20개국)의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개월만에 대폭 하향 조정했다. 무디스의 지난 4월 성장률 전망치는 -4.0%이었으나 0.6%포인트 더 낮은 -4.6%으로 수정했다. 코로나19에 따른 경제 타격이 예상보다 더 심각하다고 평가한 것이다.

코로나19 타격이 상대적으로 컸던 유럽 국가들의 성장률 전망치는 G20 평균보다 더 큰 폭으로 하향 조정됐다. 영국은 -7.0%에서 -10.1%, 프랑스는 -6.3%에서 -10.1%, 이탈리아는 -8.2%에서 -9.7%, 독일은 -5.5%에서 -6.7%로 수정됐다. G20 신흥국 중에서는 인도(-3.1%)와 브라질(-6.2%)이 크게 하향 조정됐다.

 

반면 한국의 전망치는 -0.5%로 변동이 없었다. G20 국가 중 중국(1.0%) 다음으로 양호한 수준이지만 G20 선진국에 속한 국가로는 가장 높다. 한국이 포함된 G20선진국의 올해 평균 전망치는 기존 -5.8%에서 -6.4%로 하향 조정됐다는 점에서 코로나19 사태 속에 한국 경제의 선방이 돋보인다.

게다가 내년 4분기 성장률과 코로나19가 경제에 타격을 주기 전인 2019년 4분기 성장률과 비교했을 경우, G20 선진국 가운데 한국만이 '코로나19 이전'보다 더 성장률이 높을 정도로 경제가 회복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무디스는 "G20 가운데 한국을 제외한 모든 선진국과 대다수의 신흥국이 내년 연말 성장률이 코로나19 이전을 밑돌 것"이라고 전망했다. G20 가운데 내년 4분기 성장률 전망치가 작년 4분기 성장률을 웃돈 국가는 한국 외에 선진국은 없고, G20 신흥국에 속하는 중국, 인도네시아, 인도가 포함됐다. 무디스는 한국의 내년도 연간 성장률 전망치도 지난 4월 발표한 2.7%에서 2.8%로 상향 조정했다.

[이승선 기자(editor2@pressian.com)]
 

 

출처:https://n.news.naver.com/article/002/0002139120?fbclid=IwAR2d2NvyUUjerIRbLRlk6v7w54zQBHCO67n2C7p178_x0I9FJuLnIPvuEt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0 / 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