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언론(Alternative Media) 과 커뮤니티 게시판, 딴지 USA
육아 & 교육
배변훈련 중인데요... 중단할까요??
 회원_838307
 2020-05-19 05:01:26  |   조회: 104
첨부파일 : -

35개월 남아에요. 신체적인 면으로는 준비가 다 되었어요. 소변 간격 3-4시간 이상이고요, 대변 마렵다는 이야기는 18개월부터 했어요. 대변은 18개월 부터 꼭 화장실에 들어가서 보길래 (기저귀에) 그때부터 유어 변기 설치하고 앉히기를 계속 시도했는데 잘 안되기에 지금까지 그냥 뒀고요. 이상한건 소변 마렵 다는 이야기는 단 한번도 안하네요.

이번주부터 트레이닝 팬티 입히고 두세시간마다 작은 변기에 앉히면서 소변 유도하고 있는데, 5일동안 한번도 성공을 못했어요. 처음에는 변기에 앉는 것도 싫어해서 곰돌이 젤리 하나를 주면서 유도했는데, 덕분에 이제 혼자 팬티 내리고 앉는 걱까지는 해요.

근데 문제는 잠시 앉았다가 "안나와" 하고 바로 일어 나요. 분명 쉬가 마려운거 같은데 팬티를 입혀놓으면 참는거 같고, 낮잠 재우려고 기자귀를 차면 그때 하거나, 참다참다 트레이닝 팬티에 하는 느낌이에요.

소변누는 거 자체를 인지를 못하고 있는건 아닌지... 제 아이는 아직 준비가 안된걸까요? 한번 시작했다 관두면 아이가 더 혼란스럽다는 이야기도 있고... 조언좀 부탁드릴께요!

2020-05-19 05:01:26
172.115.21.115

회원_615792 2020-05-19 05:01:43
좋아하는 캐릭터가 있나요?
저희애는 30개월쯤에 한국갓다가 슈퍼윙스에 빠져서 쉬성공했고 6개월뒤에 파패트롤에 빠져서 대변성공했어요. 쉬성공하면 엄청 칭찬해주고 파티하고 선물사준다고 꼬셔서말이에요. 그전엔 저도 아무리 노략해도 안되던데 좋아하는캐릭터로 한방에 된다는게 허무하긴했는데말이에요..ㅎㅎ

회원_321367 2020-05-19 05:02:18
저희 애가 4월생인데, 36개월 넘기고 작년 여름에 기저귀 뗐어요. 크면 클수록 얼른 잘 떼는 것 같아요. 사실 물 많이 마시는 아이가 아니라 생각보다 쉬야를 자주 하진 않았어요. 아침에 일어나서 1, 점심 먹고 손 씻으면서 1, 저녁때 1, 자기전에 1..
그리고 36개월이라도 혼자 바지 입고 벗는거 쉽지 않아요. 처음에 놀이나 티비에 집중해서 꼭 오줌 터지기 직전까지 참고는 화장실 다 가서 바지 끙끙 내리다가 실수 했어요. 봄, 여름이라 집에서 한동안 한 사이즈 크거나 헐거운 팬티 (팬티바람) 위주로 입혔던 것 같네요. 실수한건 저랑 수습 하면서 ‘처음에 피피 느꼈을때 갔으면 얼른 피피하고 돌아와서 신나게 놀 수 있었을텐데, 엄마랑 샤워하고 옷 갈아입고 치우느라 오히려 빨리 못 노네..’ 몇 번 중얼거리니까 금방 또 미리 잘 가게 되었어요

회원_474305 2020-05-19 05:02:45
남자아이면 일어나서 쉬하게 해주시면 어떨까요? 한시간간격으로 소변통을 데주세요.. 안나온다면 ㅇㅋ 하시고 그럼 더 쉬울수도 있는데.. 일반적으로 36개월이면 충분한 나이라서. 일단 시도 하셨으면 조금 더 고생해서 떼시는게 좋을것 같아요. 그리고 전 트레이닝 팬티 보다는 그냥 팬티가 더 좋았던거 같아요. 팬티에다 쉬를하면 '아 내가 쉬했구나!' 바로 인지를 하는데 트레이닝 팬티는 결국 기저귀랑 같으니 편하게 기저귀에다 하는거죠

회원_323423 2020-05-19 05:03:45
트레이닝 하실 마음을 먹으셨으면 트레이닝 팬티 입히지마세요~ 아이들은 기가막히게 알아요~ 면팬티 입혀서 쉬아했을때 그 축축함을 알아야해요.
그래야 변기가서 해야한다는걸 인식하기 시작하더라구요. 일주일은 실수할 거 각오하시구요 ㅎㅎ 36개월이면.. 일주일도 안걸릴것같아요~ 저희 딸 아들은 둘다 24개월전에 뗏거든요. 남자아이면.. 남아소변기 설치하시는것도 도움되시구..
전 첨에 뗄때 컵으로 먼저 시작했어요. 보통 처음엔 애들이 피피하면서 “피피”라고 말하거든요. 변기까지 못 가요 ㅎㅎ 그래서 구석 몇군데에 플라스틱 컵 두고 애가 피피! 하면 제가 컵들고 달려갔어요.(두돌이야기입니다만..) 그랗게 적응되고, 남아 변기 달아줬어요. 몇번 같이 가주고나니 언젠가부터는 혼자 알아서 가서 하고 나와요. 물론 앉아서도 쉬아해요. 식구들 특히 누나 따라쟁이라 일단 첫 산만 넘으면 그 다음엔 수월해요~ 엄마 아빠 그리고 쉬아 하는 책 보면서 자연스럽게 행동모방 되게 도움이 될것같아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10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